자유게시판

여러분의 참여로 더욱 풍성해지는 공간입니다.

Home > 참여마당 > 자유게시판

홍익역사단지 천자문(제9마당) 전자책 오늘 발간함. 2014.12.31  조회: 1935

작성자: 황효상

갑오년(甲午年) 마지막을 잘 장식하시기를 바라옵니다.

닥아오는 을미년(乙未年)에는 힘찬 하루와 큰 꿈이 이루어지기를 바라옵니다.

모든 일들을 소원성취하세요.

 

홍익역사단지(弘益歷史團誌) 천자문(千字文) 25마당 중 제9마당을 오늘 발간하였습니다.

제가 이 책을 지은 것은 어디까지나 여러분께서 학문이나 기술이나 큰 사업에 도움이 되었으면

하여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이것이 바로 내 가정을 일으키는 길이라고 봅니다.

인생의 멋쟁이는 내 가정을 일으키는데 있다고 봅니다. 이것이 바로 나라사랑의 밑바탕 이라고

봅니다.

내 가정을 일으킬려면은 부모와 더 나아가 조부모의 도움이 없이는 빨이 일으킬 수가 없는

것이 인생사입니다.

곧 부모와 조부모와 스승의 도움을 반드시 받아야 만이 내 가정을 일으켜 세울 수가 있는

것이 인생사입니다.

내가 먼저 알아야 만이 내 자식에게 꾸중보다는 격려와 칭찬과 덕담을 할 수가 있다. 라고

보는 봐(=)입니다.

 

9마당에서는 예기(禮記)에서 상출모호(喪出母乎)와 불상출모(不喪出母)에 대하여.

출모(出母)가 죽었을 때에 장례를 치러야 하는지 않치러야 하는 지에 대하여 공자(孔子)

그의 손자 자사(子思)에 대하여 밝혀보았습니다.

 

이 홍익역사단지 천자문 제9마당에서 주요한 제목을 몇개 올려놓겠습니다.

성학십도(聖學十圖) 2장 서명도(西銘圖)에서 빈천우척(貧賤憂戚)에 대하여.

맹자(孟子)의 대장부(大丈夫)에서 빈천(貧賤)에 대해여.

사마천(司馬遷) 사기(史記) 화식열전(貨殖列傳)에서 장빈천수(長貧賤羞)에 대하여.

역경(易經) 즉 주역(周易) 서괘전(序卦傳)에서 예의(禮義)에 대하여.

삼별초(三別抄)와 삼별초(三別抄)의 란()에 대하여.

십팔사략(十八史略)에서 징기즈칸의 유럽 원정(遠征)과 존호(尊號)에 대하여.

역경(易經)에서 존비(尊卑)에 대하여.

맹자(孟子)에서 인화(人和)에 대하여.

역경(易經)에서 부부(夫婦)에 대하여.

부부(夫婦)와 애(愛人)의 차이점.

사마천(司馬遷) 사기(史記) 화식열전(貨殖列傳) 중에서 부여(夫餘) 외에 대하여.

명심보감(明心寶鑑)에서 부덕(婦德) 부용(婦容) 부언(婦言) 부공(婦工)에 대하여.

근사록(近思錄)에서 부부창수(夫婦倡隨=夫婦唱隨)에 대하여.

역학(譯學) 즉 역경(易經) 즉 주역(周易)에서 수복(受福)에 대하여.

십팔사략(十八史略)의 시황제붕(始皇帝崩)에서 사위수조(詐爲受詔)에 대하여.

참전계경(?佺戒經) ()에서 종()=종훈(倧訓)에 대하여.

태백일사(太白逸史)? 역사책에서 오훈(五訓) 오사(五事) 삼륜(三倫) 오행육정(五行六政)

구서(九誓) 오계(五戒)=오교(五敎)에서 훈()에 대하여.

단군세기(檀君世紀)에서 입부여(入夫餘)에 대하여.

논개(論介)에서 금차봉납도(金釵奉納圖)에 대하여.

독립운동가(獨立運動家) 이봉창(李奉昌)에 대하여.

예기(禮記)에서 상출모호(喪出母乎)와 불상출모(不喪出母)에 대하여.

징비록(懲毖錄)의 녹후잡기(錄後雜記) 중에서 기재제도(其在諸道)에 대하여.

공자가어(孔子家語)에서 고질출(姑疾出)에 대하여.

단군세기(檀君世紀)에서 백이(伯夷)와 숙제(叔齊)에 대하여.

사마천(司馬遷)의 사기(史記)에서 백이(伯夷)와 숙제(叔齊)에 대하여.

논어(論語)에서 관중(管仲)과 포숙아(鮑叔牙)의 관포지교(管鮑之交)에 대하여.

소학(小學)에서 자식(子息)의 교육방법(敎育方法)에 대하여.

단기고사(檀奇古史)에서 기자(奇子)와 중국의 기자(箕子)는 다르다와 비간(比干)에 대하여.

십팔사략(十八史略)의 은왕조편(殷王朝篇)에서 기자(箕子) 비간(比干)과 미자(微子)에 대하여.

서경(書經) 주서편(周書篇)의 제5장 무성(武成)에서 기자(箕子)와 비간(比干)에 대하여.

단군세기(檀君世紀)의 제25대 솔나(率那)단군에서 기자(箕子)에 대하여.

태백일사(太白逸史) 신시본기(神市本紀)편에서 홍범(洪範)과 기자(箕子)에 대하여.

사마천(司馬遷) 사기(史記)의 본기(本紀) 외에서 기자(箕子)에 대하여.

방정환(方定煥)선생님의 아동(兒童)을 우이하여 만든 어린이날에 대하여.

사마천(司馬遷) 사기(史記) 중 공자세가(孔子世家)에 대하여.

역경(易經) 즉 주역(周易)에서 공자(孔子)께서 역경(易經)의 설명에 대하여.

중니제자열전(仲尼弟子列傳)에서 공자(孔子)의 제자(弟子)에 대하여.

태사공자서(太史公自序)에서 공자(孔子)가 춘추(春秋)를 지은 이유에 대하여.

단기고사(檀奇古史)에서 중정지도(中正之道)와 형제당우애(兄弟當友愛)에 대하여.

역경(易經) 즉 주역(周易)에서 이인동심(二人同心)과 동심지언(同心之言)에 대하여.

역경(易經)에서 동성상응(同聲相應)과 동기상구(同氣相求)에 대하여.

육도삼략(六韜三略)에서 동천하지리자(同天下之利者)에 대하여.

황극경세서(皇極經世書)에서 비지기(鼻之氣)에 대하여.

참전계경(?佺戒經) 순지(順志)에서 부모지기(父母之氣)에 대하여.

황제내경(黃帝內經)에서 역춘하추동기(逆春夏秋冬氣)에 대하여.

()란 도대체 무얼 말하는가?

소련(少連=小連)과 대련(大連)의 역사에 대하여.

 

아아 우리의 훌륭한 선인의 얼은 우리가 배우고 우리가 가르쳐야 한다. 내 부모와 내 조상의

좋은 점을 받들어 우리농사 우리가 지어보세.

많은 지적과 격려를 바라옵니다.

힘찬 하루 보내세요.

 

자기나라의 역사를 연구하지 않고 올바로 세우지 않고 존중하지 않으면 화랑도(花郞道:

여랑도 포함)와 온 백성들에게 썩은 물 즉 독약을 먹이는 것이다. 곧 미래를 이어갈 수가

없다. 곧 나의 역사를 연구하고 바로 세워야 한다.

단절되고 왜곡한 역사를 찾는 날 순국선열들은 편안히 잠들 것이다. .

 

곧 이 책이 발간이 될것입니다.

 

 

桓紀 9211神市開天 5912檀紀 4347甲午年(갑오년) 西紀(서기) 2014

1231일 수요일

삼라만상을 좋아하는 心操彿山(심조불산) 黃孝相(황효상) 庸辭(용사)

 

* 나머지 자료와 참고문헌은 제 블로그(자료실 또는 홍보실) 첫 글인

천지인(天地人)방으로 http://blog.naver.com/hhs0203 입니다.

 

이전글 예. 법. 시해. 근본. 따뜻한 사랑.
다음글 화랑도가 미래를 어떻게하면 이어갈까? 순국선열들은 언제 편안히 잠들까?